본문 바로가기
 
STORY

이기분 며칠은 가겠죠.

작성자
dbdlf**
등록일
01.24
조회수
53



아이 보내놓고

빈자리가 너무 크게 느껴져

눈길 가는곳마다 아이의 모습이 보이는지라

눈물도 찔끔거려보고

이렇게 멍 때리고 있어요.


보고 싶으면 잠깐 다녀올수도 있고 한데 왜 이러는지..

며칠은 가겠죠~~ㅠㅠ


다음주부터 다시 어린이집 보낸다는데

잘 다녀주길 바래봅니다.



댓글창

0/ 500 byte

욕설, 상업적인 내용, 특정인이나 특정 종교 및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.

전체

  •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    여러분의 한마디를 남겨주세요~